[청년아고라] 보이지 않는 SNS의 등장?
상태바
[청년아고라] 보이지 않는 SNS의 등장?
  • 이상재 청년기자
  • 승인 2021.03.06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텍스트, 비디오 ‘無’.. 음성 중심 SNS
- 기존 SNS와 차별화된 ‘폐쇄성’ 마케팅
- 향후 발전 양상 기대돼
▲ 이상재 한국청년신문 칼럼니스트
▲ 이상재 한국청년신문 칼럼니스트

[한국청년신문] 최근 '클럽하우스'라는 오디오 SNS 플랫폼이 새로운 소통의 창구로 주목받으며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얻고 있다. 클럽하우스는 지난해 4월 소프트웨어 개발사 알파 익스플로레이션이 발표한 음성 인식 SNS이며, 이용자들이 직접 주제를 선정하고 방을 생성하여, 대화 참여자들을 초대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기존 SNS와 별다르지 않은 방식인데도, 어떤 지점이 사람들의 참여 유인을 자극했는지 개인적으로 궁금증이 생겨 알아보았다.

클럽하우스는 라이브 팟캐스트에 최적화된 UI로 이목을 끌고 있다. 범용적으로 쓰이면서, 라이브 팟캐스트 기능도 제공되는 기존 앱과는 다르게, 클럽하우스는 특정 주제의 이야기를 듣는 데 화면과 기능 구성을 집중한 설계를 보여준다. 앱을 실행하면 현재 개설된 다양한 주제의 방들의 목록이 보이고, 팔로워 중에 현재 클럽하우스에 연결된 사람들의 명단을 볼 수 있다. 방에 입장하면, 방을 개설한 스피커와 토론에 참여 중인 사람들의 명단이 나타나고, 경청 중인 청취자들의 명단도 볼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의 음성이 섞여 혼란이 생기면 스피커에게 발언권을 요청하는 '손 들기' 기능도 있다. 보통 스피커는 특정 영역의 전문가나 유명인사들, 청취자들은 그들과 대화를 나누고 싶은 사람들이다. IT, 음악, 문화, 정치, 투자 등 다양한 분야의 유명인들이 참여하고, 이들의 팬들도 따라서 가입하면서 대중적 호응을 만들어가고 있기 때문에, 클럽하우스가 현재 크게 주목받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이렇게 대화, 토론에 최적화된 형태의 SNS로 각광받고 있는 클럽하우스는 1조 규모의 추가 투자를 받고 있을 만큼 확실한 탄력을 받아 성장하고 있다.

동시에, 클럽하우스는 '폐쇄성'을 핵심으로 하는 마케팅을 구사하고 있다. 누구나 서비스에 간편하게 접근할 수 있게 만들어 이용자 수를 확보하려는 기존의 개방형 전략과는 다르게, 클럽하우스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몇 가지 자격요건이 필요하다. 먼저 아이폰 이용자여야 한다. 안드로이드 버전이 개발 중에 있지만, 아이폰 이용자가 아니라면 아직은 클럽하우스를 이용할 수 없다. 또한, 초대장이 있어야 한다. 클럽하우스 이용자들은 계정 생성 후 두 장의 초대장을 받는데, 신규 이용자는 이들에게 초대장을 받아야만 접속이 가능하다고 한다. 그리고 영어를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 계정 생성 및 사용 설정 등 앱 내 모든 문구가 영어로 표기되어 있기 때문이다. 대화가 녹음되지 않고 실시간으로만 진행되기 때문에, 주변 사람들은 다 듣는데 나만 소외된다는 두려움(FOMO, Fear Of Missing Out)을 느끼는 현상 역시 '폐쇄성'의 맥락에서 이해할 수 있다. 제약 말고도, 장점도 있다. 텍스트 채팅, 비디오 없이 오디오로만 소통하기 때문에, 화상채팅 서비스에 비해 보이는 모습에 대한 부담이 현저히 적다. 실제로 당근마켓이나 번개장터와 같은 중고 거래 플랫폼에서는 클럽하우스의 인기몰이의 여파로 구형 아이폰과 초대장이 활발히 거래되고 있다.

언택트 시대의 영향도 분명히 클럽하우스 인기의 원인 중 하나로 진단할 수 있다. 비대면 시대는 사람들 사이의 소통을 어렵게 만들어, 새로운 형태의 연결에 대한 필요성을 계속해서 제기하고 있다.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는 이에 대한 해답을 내리지 못했지만, 사람들은 클럽하우스를 하나의 해답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 같다. 보이는 것, 비디오 중심의 SNS보다, 얼굴을 마주하지 않고도 사람들과 대화할 수 있는 클럽하우스가 비대면 문화에 적합한 SNS로 부상하게 되었다고 본다. TV가 유튜브와 넷플릭스로 진화하는 과정에서 비즈니스 모델이 다변화된 것처럼, 클럽하우스 역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선호도 높은 주제 기반 광고, 전문 분야 방송의 유료화, 라이브 팟캐스트의 녹음 서비스 제공 등이 그 기회가 될 수 있다. 특히 많은 스마트 기기에 탑재되는 스마트 스피커와 연계된다면, 서비스 대상이 폭발적으로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많은 제약과 논란들을 극복하고, 음성 SNS의 새로운 전성기를 가져올지, 클럽하우스의 새로운 소식들을 앞으로 주시해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